대전투데이
종합뉴스방송/연예
‘너는 내 운명’ 윤상현 메이비, 에어컨 고장사태 & 조현재 박민정 ‘풍수이몽’ & 신동미 허규, 치맥 페스티벌 방문 [종합]
온라인뉴스팀  |  d-mail@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8.16  00:14:1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방송 캡처

[대전투데이=온라인뉴스팀]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이 시청률 상승세를 그리며 월요 예능 1위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2일(월) 방송된 SBS ‘너는 내 운명’은 평균 시청률 7.5%(이하 수도권 가구 2부)로 시청률 상승세를 그리며 적수 없는 동시간대 1위 기록을 이어갔다. 같은 시간대 방송된 KBS2 ‘안녕하세요’는 4.1%, ‘MBC 스페셜’은 2.4%, tvN ‘더짠내투어’와 JTBC ‘냉장고를 부탁해’는 2.2%에 그쳐 ‘너는 내 운명’이 확실한 수치로 앞섰다. 광고 관계자들의 주요 지표이자 화제성을 주도하는 ‘2049 타깃 시청률’ 역시 2.1%로 동시간대 1위에 올랐고, 분당 최고 시청률은 8.2%까지 올랐다.

이날 방송에는 윤상현♥메이비 부부의 이야기를 시작으로 조현재♥박민정 부부, 신동미♥허규 부부의 이야기가 공개됐다. 스튜디오에는 배우 이윤지가 스페셜 MC로 함께했다.

윤상현♥메이비 부부는 폭염 속에 괴로워했다. 30도를 웃도는 무더위에 하필 에어컨 고장 난 것. 엄청난 더위에 불쾌지수는 높아졌고, 윤상현은 “워터파크 갈 준비하고 있어”라며 옥상에 아빠 표 워터파크를 만들기에 나섰다. 윤상현은 땀을 뻘뻘 흘리며 풀장에 직접 공기를 넣는가 하면 2층과 3층 옥상을 왔다갔다하며 대야로 물을 퍼 날라 짠내를 풍겼다. 메이비는 “워터파크 만드느라 아빠는 ‘겨터파크’가 개장됐다”라고 해 웃음을 더했다. 이후 윤상현은 정성 가득한 수박주스까지 만들어 내며 폭염 속에서도 가족을 위하는 모습으로 훈훈함을 안겼다.

한편, ‘조북이’ 조현재는 풍수에 푹 빠진 모습을 보였다. 조현재는 “풍수는 과학이다”라며 각종 풍수 팁을 쏟아냈지만 아내 박민정은 “미신이다”라며 ‘풍수이몽’을 보였다. 그러나 조현재는 이후 찾아간 전문가에게 풍수 인테리어 대부분이 칭찬을 받자 우쭐해했다.

이후 조현재, 박민정 부부는 풍수 인테리어 팁을 전수하기 위해 조현재의 둘째 누나 집을 방문했다. 누나는 ‘여자 조현재’로 불릴 정도로 조현재와 똑닮은 이목구비로 시선을 끌었다. 조현재의 누나는 조현재에게 “너는 내가 만난 사람 중 썰렁한 사람 다섯 손가락 안에 뽑힌다”, “옛날의 잘생긴 조현재가 아니다”라며 돌직구 발언을 날려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박민정은 “여배우들과의 애정신을 보면 어떻냐”라는 질문에 “더 진하게 했어야지”라고 말했다고 밝혔다. 이어 “예쁜 여배우들 보고 안구정화하고 오라고 했다”라고 덧붙이며 쿨한 매력을 보였다. 이어 박민정은 연애 시절 자신의 친구들이 조현재에게 김태희와 비교하는 질문을 던졌던 사연을 공개하기도 했다. 당시 조현재는 “김태희 씨 보다 민정이가 더 예쁘다”고 답했다고. 이를 듣던 조현재는 “당연히 내 아내가 제일 예쁘지. 누구랑 비교하는 것 싫다”라며 “자기는 매력이 넘쳐”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달달함을 자아낸 이 장면은 분당 시청률 8.2%로 ‘최고의 1분’을 차지하기도 했다.

신동미♥허규 부부는 치맥 페스티벌을 찾았다. 페스티벌이 처음인 두 사람은 ‘흥부자’ 포스로 페스티벌을 즐겼다. 이후 숙소로 돌아온 두 사람은 맥주를 마시며 여름밤 흥파티를 이어나갔다. 그러던 중 두 사람은 허규의 바이크 이야기로 얼굴을 붉혔고, 신동미는 또다시 ‘신정색’으로 돌변했다. 그러나 그것도 잠시, 두 사람은 지난 방송에서 함께 만든 듀엣곡 ‘살쾡이와 크랩’을 부르며 유쾌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한편, 이어진 예고 영상에는 새로운 ‘운명 커플’로 합류한 톱모델 김원중♥곽지영 부부의 일상이 공개돼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대전투데이, DAEJEONTODAY

< 저작권자 © 대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기사
1
막말에 자해소동까지 …막가는 공주시의회
2
제16회 대덕특구청소년오케스트라 정기연주회“드보르작”
3
창원시가 부마항쟁을 농단해온 마산 부마항쟁기념사업회에 오랫동안 보조금을 지원해온 이유는 무엇일까?
4
[대투논단]갈등(葛藤)은 비극의 씨앗이다
5
(대투초대석)오세현 충남 아산시장
6
국립 한밭대학교 2020학년도 수시모집
7
이 총리 “산재 사망, 원·하청 노동자 차등…용납할 수 없는 일”
8
대전광역시 천변정화 서구노인회가 앞장섰다
9
아산시 4개마을, 소각산불 없는 녹색우수마을 선정
10
정진석 의원, ‘집배원 처우개선법’ 대표발의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고충처리인
대전광역시 유성구 유성대로 26-20 태동빌딩 7층  |  대표전화 : 042-538-3030  |  팩스 : 042-538-2211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구
업체명 : 대전투데이  |  사업자번호 : 314-81-93275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대전 가 00017  |  대표자명 : 김현정  |  발행인 : 김현정  
Copyright © 2011 대전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jtoday@djtoday.com